skip to Main Content

이랜드 문화사업부, 내년 제주에서 “노벨상 특별전”

 

이랜드월드 문화사업부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(JDC)는 내년 1월 11일부터 5월 31일까지 제주항공우주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노벨상을 주제로 한 “[더 프라이즈] 노벨상 : 세상을 바꾼 석학들의 유산” 전시회를 열 예정이다.

 

이랜드 문화사업부는 약 20만명이 전시에 다녀갈 것으로 예상하고 수익금 일부를 지역의 과학영재 발굴과 문화사업 후원에 사용할 예정이다.

 

전시회에선 역대 노벨상 수상자들의 진품 메달 6점을 포함해 문화콘텐츠 157점이 전시되고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도 함께 주어진다.

 

노벨상 6개 부문(물리학, 화학, 생리학 또는 의학, 경제학, 문학, 평화)에 맞춰 6개 주제로 구성되는 전시관에선 각 분야 수상자의 실제 메달과 업적이 소개되고, 후보에 올랐던 인물들의 콘텐츠도 전시된다.

노벨상 수상자의 업적을 영화, 스포츠와 접목한 프로그램들도 준비된다.

 

이랜드 문화사업부는 약 20만명이 전시에 다녀갈 것으로 예상하고 수익금 일부를 지역의 과학영재 발굴과 문화사업 후원에 사용할 예정이다.​

스크롤 탑 버튼
Back To Top